11 / 2020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 강정규 연재동화

 

꿈 꿈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강 정 규

동화작가
「시와 동화」발행인
kangjk41@hanmail.net






 



우리 동네 뒷산 깊은 골자기에

옛날부터 솟아나는 바위 사이 물,

설탕만 조금 타면 완전 사이다!


신임 군수영감 주민 위한다며 관광지 만들 꿈

젊은이들 덩달아 부자 될 꿈

이 동네 할아버지들 한숨만 나온다.


우리들도 우리들대로 걱정근심

위암도 고친다는

약수라는데
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


08349 서울 구로구 개봉로 11길 66. 2층   Tel 010)9585-3766, 010)7591-4233
  cbsi@chol.com